Menu

위기를 극복하고 성공적으로 행사를 개최한 2020 AIME

올해로 28회째를 맞이하는 AIME(Asia Pacific Incentives and Meeting Event)행사가 호주 산불사태와 코로나 바이러스라는 악재를 물리치고 지난 2월 17일~19일(3일간) 동안 호주 멜버른 전시컨벤션센터(Melbourne Convention and Exhibition Center)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었다.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호주가 처한 국제여행 제재 및 중국인 입국금지라는 강경책에도 불구하고 총 약 400여개 이상의 전시업체가 참가하였고, 사전 바이어 매칭 시스템을 통해 1만 여건의 1:1 바이어 […]

Vol.41
더 보기 >

2018/2019 독일 MICE산업 바로미터(barometer) 발표

  최근 독일관광청(The German National Tourist Board, GNTB)은 유럽이벤트센터협회(European Association of Event Centres, EVVC), 독일 컨벤션뷰로(German Convention Bureau, GCB)와 공동 연구한 “Meeting & Event Barometer 2018/2019” 결과를 발표했다. 독일 MICE 산업 의 최신 동향을 분석한 이번 연구에서는 공급(시설)과 수요(주최자) 부문을 상대로 시장조사를 실시한 후 그 분석결과를 토대로 독일 MICE 시 장의 동향과 전망을 분석하였다. 연구결과 […]

Vol.38
더 보기 >

글로벌 MICE산업 현황과 전망

2018년 세계 경제는 말 그대로 다사다난한 변화를 겪었다 4차 산업혁명 시대 도래에 따른 기술의 진보가 시대의 변화를 주 도하는 가운데 미국의 보호주의로 발발한 각 국간 통상마찰 브렉시트를 둘러싼 유럽의 균열 신흥국의 외환위기 등이 크게 영향을 미쳤다 이에 따라 지난 2009년 이후 지속되어 온 세계 경기 회복세가 꺾이기 시작했다는 점이 주목된다 특히 미중간 통상마찰로 인해 금융위기 […]

Vol.36
더 보기 >

미국 MICE산업의 국가경제 기여도, 세 번째 분석결과

2006년 세계관광기구(United Nations World Tourism Organization, 이하 UNWTO)는 MICE산업의 중요성과 성장성을 인식하며 ‘MICE산업의 경제가치와 국가 경제에 대한 기여도’를 측정하기 위 한 표준을 발표했다. UNWTO는 국제콩그레스컨벤션협회(ICCA), 국제회의전문가협회(MPI)와 같은 국제기구를 비롯하여 리드엑시비션스(Reed Exhibitions)와 협력하여 만든 표준 조사방법론을 토대 로 국가별 MICE 산업의 경제적 효과를 측정하도록 권고하였다. 미국 이벤트산업위원회(Events Industry Council, 구 컨벤션산업위원회(Convention Industry Council))는 UNWTO의 권고안대로 지난 […]

Vol.35
더 보기 >

대면회의의 가치 (The Value of Face-to-Face Meetings)

사람들이 토론을 하고 아이디어를 교환하기 위해 면대 면으로 만나는 것이 유일한 방법이었던 시절이 있었다. 하지만 기술의 발달로 스카이프, 구글, 페이스타임 등의 새롭고 쉬운 통신 방법을 사용할 수 있게 되면서, 화상 회의 (video meetings) 및 원격 회의(teleconference)가 상용화 되었다. 이런 오늘날의 비즈니스 환경에서 얼굴을 맞대고 만나는 대면회의(Face-to-Face Meetings)의 가치는 종종 간과 되곤 한다. 하지만 Meetings Mean […]

Vol.32
더 보기 >

미국관광협회, 대선 연계 “워스 미팅 어바웃” 캠페인 런칭

미국관광협회(U.S. Travel Association, USTA)가 출범한 ‘미팅즈민비즈니스 연합체(Meetings Mean Business Coalition, 이하 MMBC)’는 2016 년 미국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대면(face-to-face) 회의의 중요성과 역할을 짚어보기 위한 ‘워스 미팅 어바웃(Worth Meeting About)’ 캠페인을 런칭한다고 발표했다. 미국에서는 대통령 선거가 있는 해에 민주당과 공화당이 각 당의 기반과 대통령 후보의 입지를 다지기 위하여 많은 이해관 계자들과의 대면 회의를 활용하는 사례가 빈번하다. […]

Vol.27
더 보기 >